PDF 개요


가라테, 또는 공수도는 중국 남권에서 유래하여 오키나와에 정착, 다시 일본 본토에 상륙하게 된 일본의 무도이다. 류큐 왕국의 토종 무술과 중국 무술이 융합된 오키나와 테라는 무술이 원류로, 주먹 공격, 발차기 공격, 무릎 공격, 팔꿈치 공격, 그리고 유술기가 혼합된 입식 타격 무술이다.

가라테의 유파에는 여러 가지가 있는데, 가장 수련자 수가 많은 유파는 송도관, 강유류, 사동류, 화도류와 같은 전통 가라테 유파이다. 이 네 유파가 가입된 스포츠 가라테 단체인 '세계가라테연맹(WKF)'에서는 대련(쿠미테, 組手)을 할 때 공격하기 직전에 멈추는 슨도메라는 규칙을 채택한다. 이에 실전성을 이유로 반발해 직접적인 타격을 허용하는 극진회관은 풀컨택트 가라테를 발전시켰지만, 안전성을 이유로 얼굴은 주먹으로 가격하지 않는 룰이 생겼다. 이에 또 다시 반발해 얼굴에 보호대를 차고, 얼굴 가격은 물론 관절기까지 허용한 대도숙 공도라는 이름의 무술이 생기기도 했다.

한국에서는 발음하기 편해서인지 '가라데'라는 표기가 말로도 글로도 널리 쓰이지만, 외래어 표기법에 의하면 '가라테'가 맞는 표현이다.




PDF 개요


일본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 이 핸드북은 여러분이 일본에서 보다 나은 의사소통을 하실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작성되었습니다 . 사용하시기 전에 목 차를 보시면 각 항목마다 여행자 여러분에게 필요한 정보가 게재되어 있는 것을 알 수 있을 것입니다 . 말이 통하지 않아 , 어려움을 겪고 계실 때는 우선 이 페이지 를 상대방에게 보여 주십시오 . 상대방이 이 핸드북의 취지 를 이해했다면 , 일본어 의 질문 내용을 손가락으로 짚어 보 이시거나 , 아니면 로마자를 참조로 해서 질문을 소리내서 읽어 주십시오 . 그러면 질문에 적당한 답변을 해 줄 것입니 다 . 일본에서는 거리 등에서 주위의 사람들에게 질문을 할 때 우 선 「스미마센 ( 무엇을 물어 볼 때 쓰는 표현 )」하고 말을 걸 어 도움을 청합니다 . 그러면 , 즐거운 일본여행이 되시기를 바랍니다




PDF 개요


세종도시교통공사 공고 제2019-25호 

세종도시교통공사 2019년 제1회 직원 채용시험 공고 

세종도시교통공사 직원 채용시험 계획을 다음과 같이 공고하오니 전문지식과 경력을 갖춘 유능한 인재들의 많은 응시 바랍니다. 

2019년 2월 1일 

세종도시교통공사 사장 


**************************************************************************************************** 


1. 채용인원: 19명 

2. 응시 자격기준 

○ 거주지 
- 경력직: 제한 없음 
- 신입직: 공고일 전일까지 계속하여 주민등록상 주소지 또는 국내거소신고(재외국민에 한함)가 세종특별자치시로 되어 있는 자 

○ 성 별: 제한 없음 

○ 연 령: 만19세 이상(만 60세 정년에 해당되지 않는 자) 

○ 병역(남자): 병역을 필하였거나 면제된 자 ※ 최종합격자 발표일 전일까지 전역이 가능한 경우 포함 

○ 결격사유에 해당하지 않는 자 

○ 각 채용분야별 자격기준을 갖춘 자 




PDF 개요


설날의 기원


우리 민족의 최대 명절은 설이다. 한때는 조상의 차례나 모시는 날쯤으로 격하되고 신정(新正)의 위세에 밀려 구정(舊正)이라는 오명을 쓰기도 했지만, 이제󰡐설’의 본이름을 되찾고 고유명절의 명예회복과 민족 최대 명절의 자리로 복귀하였다. 설은 5대 명절(설,한식,단오,한가위,동지) 중 하나로 그 해의 첫날이라는 뜻에서 원일(元日)이라 하고, 설날아침을 원조(元朝) 혹은 원단(元旦)이라 말 한다.설날의 명칭과 유래는 확실한 정설은 없으나 '동국세시기(東國歲時記)'에 의하면, 1) 첫날이라 낯이 설어 설날이라 했다는 이야기와 2) 나이 먹기가 서러워 설날이라 했다고 전한다. 한편, 봄이 시작하는 날을 봄이 선다는 뜻으로 입춘(立春)이라 하고 가을맞이를 입추(立秋)라 하듯이, 3) 한 해가 새로 시작하는 날이니 해가 서는 날이라는 뜻(立歲/立歲
日/입세일)으로 설이라 한 것으로 본다는 주장은 설득력 있는 견해로 보인다.



설은 크게 차례(茶禮)와 세배(歲拜)로 상징된다. 조상에 대한 차례와 어르신께 드리는 세배는 고유 미풍이다. 음식은 떡국이요 한과는 강정이다. 떡국의 떡가래는 마음대로 늘어나니까 수명도 늘어나라고 떡국을 해 먹었다 하며 ‘떡국 몇 그릇 먹었느냐로 나이를세기도 하였으니 떡국은 설의 대표음식이기도 하다. 놀이문화로는 연날리기,제기차기,널뛰기 등 겨우내 움츠렸던 하체 건강을 위한 것들이 많이 전해지고 있다.




PDF 개요


타이베이와 신베이 등 북부 지역은 외성인 비율이 높고, 가오슝과 타이난 등 남부 지역은 본성인 비율이 높다. 하지만 어디까지나 비율의 차이일 뿐, 대만 어느 동네에 가나 인구 과반 이상은 본성인이다. 하카인은 신주, 먀오리 등 중북부 지방에서 주류를 이루며 대만 원주민은 동부 지역에서 높은 인구밀도를 보인다.

중화인민공화국에 사는 소수민족은 대부분 타이완에도 살고 있다. 그러나 대만 원주민 외의 소수민족은 사실상 한족으로 잡힌다. 그리고 명이나 청 시절에 타이완으로 온 사람의 후손이면 본성인, 제2차 세계 대전 이후 온 사람의 후손이면 외성인으로 간주한다.

대부분의 인구가 평야 지대인 대만 서부에 몰려 있어 상당히 편중된 인구 분포와 높은 인구밀도를 보인다. 동부는 해발 3,000m급 산이 수두룩하여 평야가 좁아 교통이 불편하기에 거주 인구가 150만 명이 채 안 된다. (강원도 산악 지대와 비슷하거나 더한 조건[21]이라고 생각하면 된다.) 그래서 도서부를 제외한 2,000만 명 이상의 사람이 모두 대만 서부에 몰려 있다.




PDF 개요


사람‧세상‧미래를 잇는 대한민국 철도! 한국철도공사는 시속 300km의 KTX 운행 등 전국적인 철도망을 운영하고 있으며, 세계최고 수준의 철도운영 및 종합교통기업으로 도약할 미래비전을 가지고 있습니다. 

대한민국의 내일! 국민의 코레일의 미래를 이끌어 갈 열정과 신념을 가진 신입사원을 다음과 같이 공개 모집하오니 많은 응모 바랍니다.

□ 채용직렬 및 직급 : 일반직 6급
    * 직렬 : 사무영업, 운전, 차량, 토목, 건축, 전기통신

     → (예시) 본인이 차량에 지원하여 최종합격하였을 경우 차량 6급으로 임용됨
    * 신입사원은 현장 근무를 원칙으로 함





PDF 개요


1897년 10월 10일 미국의 북장로회 선교사인 윌리엄 마튼 베어드(William Martyne Baird, 한국식 이름 '배위량(裵偉良)') 목사가 평양(현재는 북한 평양직할시)에 위치한 자신의 집에서 숭실학당(崇實學堂)이라는 이름으로 학생들을 가르치던 것이 모체이다. 당시의 교육이념은 기독교 정신에 바탕을 둔 '진리와 봉사'였다.

1905년 대한제국 정부로부터 대학 설치 인가를 받고, 대학부가 설치되었다.[5][6] 이듬해 학교 이름을 합성 숭실대학(合聖 崇實大學, Union Christian College)로 개칭하였다. 평양 숭실학당 시절에는 전국적으로 유명한 학교였으며, 그 덕분에 명사들을 많이 배출한 학교였다. 대표적으로 안익태, 조만식, 한경직, 김현승 등이 있다.

1925년에 조선총독부의 교육령에 따라서 모든 조선인 학교들은 고등교육을 실시할 수 없게 되었고, 이에 따라 합성 숭실대학은 숭실전문학교(崇實專門學校)로 강제 격하되었다. 그리고 1938년 3월, 일제의 탄압에 따른 신사참배 강요로 인해 종교적 신념을 저버릴 수 없었던 평양 숭실학당의 교직원과 학생들은 항거하는 의미에서 자진폐교를 했다.

1954년 4월 15일, 광복이 된 후에 서울에서 숭실학당은 숭실대학(崇實大學)이라는 이름으로 재건된다.[9] 이때 당시에는 서울특별시 중구 저동 영락교회의 건물을 빌려서 학교를 운영했으며, 3년 뒤인 1957년 6월에 현재의 위치인 서울특별시 동작구 상도동에 학교 건물을 세워 최종적으로 이전하였다.[10][11] 

1970년에 전자계산학과(현재의 IT대학)를 국내에서 처음으로 세웠고 그 덕택에 현재까지 IT 분야에서 나름의 강세를 보이고 있다.

1971년에 대전대학과 합체하여 숭전대학교(崇田大學校)라는 종합대학으로 승격된 역사가 있다. 하지만 1982년에 문교부(현재의 교육부)의 승인을 받아 대전캠퍼스는 분리되어 한남대학교가 된다. 숭전대학교라는 이름은 1986년까지 유지하다가 그 이후에는 숭실대학교(崇實大學校)로 교명을 환원하였다.

다운로드: http://iphak.ssu.ac.kr/2014/pdf/2018/susi_2018_0629_1.pdf


PDF 개요


세종대학교는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광진구에 위치한 4년제 사립 종합대학이다. 1940년 대양 주영하 박사가 서울특별시 성동구 광희동[2]에 설립한 경성인문중등학원이 시초이다. 학교법인 대양학원이 운영하고 있으며, 현재 총장은 제13대 배덕효이다. 학부는 단과대학 10개, 독립학부 1개, 교양대학 1개로 구성되어 있고 대학원은 일반대학원 1개, 전문대학원 1개, 특수대학원 5개로 구성되어 있다. 캠퍼스의 정문은 서울 지하철 7호선의 어린이대공원역 6번 출구와 맞닿아 있으며, 인근에 서울어린이대공원과 건국대학교 서울캠퍼스가 있다.


PDF 개요


성균관(成均館)은 조선 태조 7년 1398년 유교 건국이념에 따라 숭교방(崇敎坊)에 설립되었다. 1895년 성균관에 경학과가 설치됨으로써 근대적 대학으로 발전하였으며, 1946년 심산 김창숙 선생에 의해 그 정통을 계승한 현대적 대학인 성균관대학교가 설립되어 현재의 모습에 이르고 있다. 영문약자는 SKKU(SungKyunKwan University).

1895년 고종의 칙령으로 성균관에 3년제 경학과가 설치되었고, 역사학, 지리학, 수학의 강좌가 개설되었다. 또한, 교수임명제, 입학시험제, 졸업시험제, 학기제, 연간 수업일수, 주당 강의시간수 등등을 책정하며, 근대적 대학으로의 제도적 개혁이 단행되었다. 성균관이 고전대학에서 근대대학으로 전환된 것이다. 하지만 일제강점기 때 성균관은 경학원, 명륜전문학교 등으로 격하되었고 1943년에는 폐교당했다. 1945년에 해방이 되면서 명륜전문학교가 부활하고[9] 경학원이 성균관으로 명칭을 회복했다.[10] 같은 해 11월 유림계에서 명망있던 독립운동가 김창숙 선생이 전국유림대회를 열어 전국에서 천여명의 유림들이 성균관 명륜당에 모였다. 이를 통해 일제가 박탈한 고등교육기관으로서의 기능을 회복하고자 대학 설립을 위한 '성균관대학 기성회'가 조직되고 '재단법인 성균관대학’이 설립되었으며, 이듬해인 1946년 9월 25일 문교부에 의해 성균관대학이 정식으로 인가되어, 김창숙 선생이 초대학장으로 취임하였다




PDF 개요


서울과학기술대학교(서울科學技術大學校, Seoul National University of Science and Technology)는 서울특별시 노원구 공릉동에 있는 국립대학이다. 1910년 4월 15일 종로구 어의동(현 효제동)에 고종황제의 칙령으로 설립된 공립어의동실업보습학교를 모체로 한다. 약칭은 서울과기대, SEOULTECH이다.

정식 교문은 총 4개로 서쪽의 정문, 동쪽의 창의문, 북쪽의 협동문, 남쪽의 남문이 있으며사대문, 원자력병원으로 연결되는 쪽문과 불암산 속에 있는 비공식 교문까지 합하면[3][4] 외부에서 학교로 들어올 수 있는 길이 꽤 많다. 정문은 공릉역(병기역명:서울과학기술대역)에서 도보로 10분 거리에 있다.[5][6] 국립대학이라서 학비가 저렴하다.[7] 공대기준 학기당 260만 원대를 납부해야 한다. 2015년 정보 공시 기준 전국 국립대학 중에서 서울대학교 다음으로 등록금이 비싸다.



1909년 대한제국 고종황제의 실업학교령(칙령 제56호)이 반포되어 1910년 4월 15일 종로구 어의동(현 효제동)에서 조선시대 인조와 효종의 잠저였던 어의궁이 있던 터를 기반으로 하여 설립 및 개교한 공립어의동실업보습학교를 모체로 한다. 이후 1944년 경성공립공업학교로 교명을 변경하면서 본과에 기계과·건축과·토목과를 두었다. 광복 후 1946년 9월 6년제 경기공업중학교로 개편되었다. 1968년 3월 국립으로 개편되었다. 1974년 경기공업전문학교, 1979년 경기공업전문대학으로 개편되었으며 1982년 경기공업개방대학, 1988년 서울산업대학으로 개편되었다. 캠퍼스는 서울특별시 마포구 아현동에서 현재 위치인 노원구 공릉동으로 이전했다. 공릉동 캠퍼스는 원래 경성제국대학 이공학부 캠퍼스였고 해방 후에는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캠퍼스로 쓰던 곳이었는데  1975년 서울대 종합화 계획에 의해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캠퍼스를 관악구로 옮김에 따라 서울과기대가 공릉동 캠퍼스를 사용하게 된 것이다. 2010년 개교 100주년을 맞이하여 서울과학기술대학교로 변경하였다. 2011년 교육과학기술부 대학설립심사위원회에서 서울과학기술대학교의 일반대 전환 심사가 통과하여 2012년부터 국립 일반대로 전환되었다. 그리하여 서울대학교와 함께 서울 소재 국립 종합대학에 해당한다. 이후 서울대가 법인화하면서 서울과기대만이 순수 국립대의 지위를 유지하게 되었다. 2020년에 개교 110주년을 맞이하여 국립대 중 역사가 100년이 넘는 몇 안되는 대학이기도 하다.

+ Recent posts